미래 남북 물·환경 협력 방안 찾는다 > 보도자료

본문 바로가기
  • 회원로그인

    ID/PW 찾기
  • 회원가입

  • ENGLISH

  • CHINA

KEIA 한국환경산업협회

사이트 내 전체검색

미래 남북 물·환경 협력 방안 찾는다

페이지 정보

keianews 작성일19-12-02 12:41 23회

본문


▷ 한국수자원공사, '2019 워터데탕트 대토론회' 개최

▷ 남북 물·환경 협력 주제로 실현 가능한 협력 방안 모색


환경부 산하 한국수자원공사(사장 이학수)는 12월 3일 오후 1시 30분, 여의도 전경련회관에서 남북관계 및 물·환경 분야 전문가와 국회, 정부 등 200여 명과 함께 '2019년 워터데탕트 대토론회'를 개최한다.


* 워터데탕트는 물(Water)과 긴장완화를 뜻하는 데탕트(D?tente)의 합성어로, 물을 통해 한반도의 긴장완화와 평화협력을 추진하겠다는 의지를 담음


'워터데탕트 대토론회'는 남북이 지리적으로 공유하고 있는 임진강 같은 공유하천의 관리에 대한 협력 등 물을 통한 남북 평화와  협력 방안을 모색하고자 2015년부터 매년 열렸다.


이번 토론회에서는 '2020년 이후 실현 가능한 남북 물·환경 협력'을 주제로, 한국수자원공사와 민간전문가가 △공유하천 협력의 필요성, △북한 주민 대상 식수와 위생 분야 협력 필요성, △현재 실행할 수 있는 남북 협력 방안에 대해 주제발표를 한다.


이어지는 전문가 토론에는 남궁은 서울대 교수가 좌장을 맡아 이승현 국회입법조사처 조사관, 김구범 환경부 수자원정책과장, 김익재 한국환경정책·평가연구원 박사, 이철 국가안보전략연구원 연구위원이 참석해 앞서 발표한 주제들에 대해 심도 있는 토론을  진행할 계획이다.


한국수자원공사는 이번 토론이 남북 간 물·환경 협력의 중요성에 대한 공감대를 형성하고, 수인성 질병에 취약한 지역에 대한 식수 및 위생 개선사업과 같은 구체적 협력 방안을 모색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이학수 한국수자원공사 사장은 "북한 주민의 물 이용 접근성 개선 등 앞으로의 다양한 물분야 협력 방안을 준비하여 대한민국 물 환경 전문기관으로서 남북 화합의 마중물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붙임 2019년 워터데탕트 대토론회 계획. 끝.



첨부파일 미래 남북 물환경 협력 방안 찾는다(12.3).hwp (297 KB)


보도자료 목록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1880 keianews 2019-12-12
1879 keianews 2019-12-12
1878 keianews 2019-12-11
1877 keianews 2019-12-10
1876 keianews 2019-12-10
1875 keianews 2019-12-10
1874 keianews 2019-12-09
1873 keianews 2019-12-09
1872 keianews 2019-12-09
1871 keianews 2019-12-06
1870 keianews 2019-12-05
1869 keianews 2019-12-04
1868 keianews 2019-12-03
열람중 keianews 2019-12-02
1866 keianews 2019-12-02
게시물 검색
[04505] 서울특별시 중구 서소문로 38(중림동) 센트럴타워 3층 306호(사무실), 302호(교육장)
오시는길
TEL. 02-389-7284~6 | Fax. 02-389-7287 | E-mail. keia@keia.kr